in DevOps with Docker

Dockercon 2018 SF 1일차 제너럴 센션

지난 6월13일 도커콘2018이 열렸습니다. 1일차 제너럴세션에 나온 내용을 간단히 정리해봤습니다.

새로운 CEO 스티브싱(Steve Singh) 발표

컨테이너가 리눅스이고, 윈도우이고, 데이터센터이며 싱글 클라우드다.

도커는 이제 글로벌 스케일로 성장하고 있으며 DevOps와 이노베이션의 중심에 있다.

새로운 키워드도  소개합니다.

  • Choice: 클라우드, OS에 종속되지 않게 해준다.
  • Agility: 생산성, 효율증가
  • Security: 어플리케이션으로부터 데이터 분리

에코 시스템과 커뮤니의 증가도 계속이어지고 있다. MIT 에서 진행하는 AI 코드 챌리지 Battle Code 같은 새로운 커뮤니티도 보이네요.

스타크래프트 Brood War를 도커로 실행하는 시도가 있다는것도 재미있습니다.

Product Manager Gareth Rushgrove 발표

개발자들은 보통 3개의 에디터를 사용한다. 그런데 에디터 유형보다 특이하게 눈에 띄는건 ‘Docker Desktop’ 입니다. 데모가 이어지는데 윈도우기반의 솔루션들이 대부분인거 보면 윈도우 컨테이너의 새로운 이름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Rashmi Kumar & Andrew Zitney – McKessen

포춘500대 기업에 들어가는 헬스케어 회사, 작년 매출이 $200 빌리언. ㅎㅎ

Docker, k8s 기반으로 인프라를 구축했군요.

위 그림만 보면 Lean과 DevOps를 살짝 결합해 놓은 모습인데 괜찮아 보입니다. 문제를 정의하는것으로 시작해서 파이프라인 기반의 빠른 개발로 해결책을 제공하네요.

클라우드 네이티브가 빠질수 없죠. 기존 레거시를 도커를 기반으로 마이그레이션하고 있네요.

Erin Chapple, VP Microsoft 발표

MS는 이미 2014년부터 Docker를 윈도우 서버에서 실행하기 위한 노력을 진행해 왔습니다. 2016년에는 비록 윈도우 이미지만 가능하지만 윈도우 컨테이너를 네이티브 수준에서 구동하기도 했죠. 작년 도커사가 EE를 출시하며 윈도우 서버도 EE 버전을 출시했군요.

이제는 베타를 넘어 운영환경에서 쓸수 있다고 합니다.  컨테이너 운영도 k8s로 가능한 수준까지 올라왔군요. MS 참 대단합니다.

제 생각에 위 슬라이드가 오늘 발표의 하이라이트가 아닐까 합니다. 윈도우,리눅스 컨테이너를 DockerEE 를 통해서 관리할 수 있다. 오케스트레이션 도구는 Swarm, k8s 중에 선택할 수 있고, 데모 중간에 살짝 보이는 화면 GUI 같은데 깔끔하네요. Docker Cloud 를 기반으로 만든거 같습니다. CLI 는 Docker Compose 쓰는 느낌이 나네요.

뭐랄까요. 마이크로소프트가 더이상 도커사의 파트너가 아니라 주인인거 같다는 인상을 지울수가 없네요. 몇달전 솔로몬하익스가 떠나고 벤헬럽 CEO가 바뀐게 우연일까요.

원본영상

Write a Comment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